대전일보 로고

대전서부위(Wee)센터, '예그리나 멘토링'발대식

2020-05-28기사 편집 2020-05-28 16:21:38      김대욱 기자 kimdw334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서부교육지원청 위(Wee)센터는 28일 지원청 대회의실에서 대학생 15명을 대상으로 '예그리나 멘토링 발대식'을 진행했다.

예그리나는 순수 우리말로 '사랑하는 우리 사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예그리나 멘토링은 대학생 '멘토'가 위 센터 프로그램에 참여한 '멘티'의 정서적 지지를 돕기 위한 추수 활동 프로그램이다. 멘토는 대전 지역 대학교 상담·심리학과 대학생들이며, 멘티는 위 센터 상담에 참여한 이후 지속적인 지지가 필요한 초등학교 4-6학년, 중학교 1-3학년 15명으로 구성됐다. 활동은 오는 12월까지며, 멘토-멘티는 일대일로 개별·집단활동, 멘토 역량 강화 등에 나선다.

김영은 서부교육지원청 학생생활지원센터 과장은 "멘토링 활동을 통해 멘티를 따뜻한 마음으로 보듬어 줘 멘티가 꿈과 희망을 키워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김대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