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제천화폐 모아 680억 원 달성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차

2020-05-28기사 편집 2020-05-28 13:32:08      이상진 기자 leesang453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제천]제천시 지역화폐인 '모아'가 유통액 680억 원을 달성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의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28일 시에 따르면 제천화폐의 환전율이 70%를 웃돌며 제천화폐 모아 사용으로 인한 즉각적인 소비 진작 효과를 입증하고 있으며 구입자 수도 전년 대비 대폭 증가했다.

시는 작년 대비 월등한 판매 속도를 지역경기 부양을 위한 10% 특별할인 시행에 따른 시민들의 이용률 증가와 긴급재난지원금(190억 원)을 지역화폐로 신속히 지급한 판단이 이뤄낸 결과로 파악하고 있다.

제천시는 인구 14만의 중소도시임에도 불구하고 제천화폐 모아 도입 첫 해인 2019년 280억 원의 판매액을 달성했다.

또 제천화폐 실 사용자가 4만여 명에 달하며, 올해에만 벌써 680억 원의 유통액을 기록하며 전국 중소도시 가운데 지역사랑상품권이 가장 활성화된 우수사례로 인정받고 있다.

시 관계자는 "유통액 680억 원 돌파는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한 쾌거로 이러한 호응에 힘입어 6월에도 100억 원 규모로 10% 특별할인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