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대전 간 무정차 광역급행버스(BRT) 달린다

2020-05-28기사 편집 2020-05-28 11:20:29      장중식 기자 5004ac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세종 BRT보조노선 시범 운행…대중교통 개편 발표
시계(市界)외 노선 추가요금 폐지… 버스요금도 인상

첨부사진1세종시 내부순환BRT 보조노선도. 자료제공=세종시

세종시가 내부순환 BRT 보조노선 시범운행에 착수한다.

이와 함께 세종과 대전을 무정차로 운행하는 광역급행버스도 추진한다.

김태오 세종시교통과장은 28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세종시 대중교통 개편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내부순환 BRT 보조노선' 도입을 위해 시는 올해 초 내부순환 BRT 900번 노선을 완전 개통해 환상형 도시구조의 각 생활권을 연계하는 간선급행버스체계를 구축했다.

하지만 BRT 전용도로에서 멀리 떨어진 국도1호선변 지역은 상대적으로 BRT 대중교통 서비스 혜택을 충분히 누릴 수 없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왔다.

세종시는 세종충남대병원-세종시립도서관-어진교차로 등을 경유하고 BRT 전용도로로 합류하는 '내부순환 BRT 보조노선'을 운행하여 신도시 각 생활권간 연결 및 접근성을 높이기로 했다.

해당 지역은 도시개발이 완료되어 BRT 전용도로 및 전용정류장을 마련하기가 어려운 만큼 기존 도로와 정류장을 활용하여 운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수도권 외 지방에서는 최초로 세종과 대전을 중간정차 없이 최단시간에 연결하는 광역급행버스(M-BUS: Metropolitan-Bus)를 도입한다.

광역급행버스는 한정된 정류장을 정차하기 때문에 광역도시 간 신속한 이동이 가능한 대중교통수단으로 국도 1호선을 활용하여 기존의 광역BRT 노선과 중첩이 되지 않는 방향으로 세종시와 대전시의 주요거점을 연결하는 최적의 노선을 개발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시내버스 요금도 7월 1일부터 올리기로 했다. 변경되는 요금은 성인은 카드기준 1400원, 청소년은 1100원, 어린이는 600원으로 책정됐다.

김 과장은 "노선선정 면허권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에 있으며, 노선에 대한 타당성 심사 후 사업자를 지정한다"며 "올해 하반기 수요조사에서 우리시가 선정되면 내년 하반기부터 도입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장중식 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장중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