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지역화폐 '온통대전' 5만 5000명 가입에 발행액 62억

2020-05-24기사 편집 2020-05-24 17:32:11      문승현 기자 starrykite@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는 지난 14일 출시한 지역화폐 '온통대전'이 일주일만인 20일 기준으로 가입자수 5만 5000명, 발행액 62억 원을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출시 당일 1만 3000명이 가입했고 일평균 가입자 수와 충전액이 각각 8000명과 16억 원을 웃돌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12월 부산시가 출시한 지역화폐 '동백전'에 9일 만에 1만 명 가입, 충전액 9억 5000만 원을 돌파한 것에 견줘 성공적인 수치라고 시는 설명했다.

시는 1인 월 구매한도 100만 원, 출시기념 최대 15%의 높은 캐시백, 체크형과 선불형 카드 2종 발급, 삼성페이·LG페이와 연계한 모바일 간편결제 기능, 교통카드 겸용 등 소비자의 사용편의성을 높인 결과로 보고 있다. 문승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승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