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골프존, '2020 삼성증권 GTOUR 남자대회 1차' 순범준 우승

2020-05-24기사 편집 2020-05-24 16:50:28     

대전일보 > 스포츠 > 골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23일 대전 유성구 골프존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열린 '2020 삼성증우건GTOUR 남자 1차 대회'에서 우승한 손범준 선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골프존뉴딘그룹 제공

스크린 골프의 강자 순범준 선수가 '2020 삼성증권 GTOUR 남자 1차 대회에서 우승했다.

24일 골프존에 따르면 23일 대전 유성구 골프존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에서 순 선수가 1·2라운드 합계 9언더파로 정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순 선수는 1라운드 4언더파로, 6언더파의 민덕기에게 뒤처졌으나 차분한 플레이로 2라운드에서 5언더파를 기록, 최종 합계 9언더파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의 총상금은 지난 시즌 대비 1000만 원 증가한 8000만 원(우승 2000만 원)으로 총 56명의 참가자가 컷오프 없이 하루에 1·2라운드 총 36홀을 스트로크 플레이 합산 방식으로 진행됐다.

지난 시즌 상금랭킹 1위에 빛나는 순 선수는 "이번 시즌 변경된 GTOUR 룰에 적응하는 것이 어려웠지만 실제 필드에서 플레이하는 느낌으로 연습해 극복할 수 있었다"며 "올해는 더 좋은 성적을 거두고 싶고, 대회를 열어준 골프존과 삼성증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황의재 수습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