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아산시, 2020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투자유치 부분 대상

2020-05-24기사 편집 2020-05-24 11:58:17      황진현 기자 hj-790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아산]아산시가 '2020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에서 투자유치부문 대표브랜드로 선정됐다.

시는 그동안 기업이 부지를 찾으면 기업유치지원단이 달려가 맞춤입지를 제공하고 기업 운영에 애로가 생기면 기업경영애로지원단과 허가담당관이 한 팀이 돼 최우선·최단기간으로 행정을 처리해왔다. 산·학·관 관계자들로 구성된 경제협력협의체에서는 실제 현장에서 필요한 기업지원 정책들을 고민하고 발굴하기도 했다.

이런 정책 외에 투자기반 또한 어느 도시보다 뛰어나다는 평가다.

경부선, 경부고속철도가 인접하고 KTX는 물론 수도권 전철이 수시로 운행되는 수도권 최인접 도시이며 향후 천안-아산-당진 고속도로, 제2서해안고속도로, 서해선 복선전철 등이 개통될 예정이라 전국 최고 수준의 교통 및 물류 인프라를 구축하게 된다.

또 아산시는 현재 7개의 산업단지와 9개의 농공단지를 운영하고 있어 언제라도 기업들이 들어와 생산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갖추고 있다. 이에 더해 민선7기 들어 역점 사업으로 추진 중인 산업단지는 여의도 면적 3배 크기로 10개가 조성 중에 있다.

이러한 것을 증명하듯 현재 아산시에는 삼성디스플레이,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등 글로벌 기업을 비롯한 관련 기업이 입주해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삼성디스플레이가 아산시를 차세대 디스플레이 산업의 메카로 점찍고 13조 1000억 원의 투자를 결정하기도 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투자가 투자를 이끌고 이 투자가 도시를 성장시키며 다시 시민의 소득에 보탬이 되도록 하는'선순환 투자유치체계'를 만들어나간다는 것이 목표"라며 "세계적인 컨설팅 회사 맥킨지가 2025년 세계 7대 부자도시 중 5위로 주목했듯이 가장 영향력 있는 투자유치 도시 브랜드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진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