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열린민주, 최강욱 당 대표 당선... "정치·검찰·언론 개혁 완수"

2020-05-12기사 편집 2020-05-12 17:43:53

대전일보 > 정치 > 국회/정당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열린민주당의 초대 당 대표에 21대 총선에서 비례대표로 당선된 최강욱 당선인이 선출됐다.

열린민주당은 지난 11일 오전 8시부터 24시간 동안 진행된 전당원 투표에서 당 대표 후보로 단독 출마한 최 당선인이 99.6%의 지지를 받아 당선됐다고 12일 밝혔다.

최 당선인은 서울 영등포구 당사에서 열린 신임 당대표 임명식에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열린민주당의 주인인 당원들의 뜻이 실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빠른 시일 내에 지도부를 구성해 인사드리겠다"고 당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저희가 만들어진지 얼마 안 된 짦은 정당이지만 앞으로 대한민국 국회 정치를 바꾸고 대한민국 검찰을 바꾸고 대한민국 언론을 바꾸라는 중요한 사명을 안겨주신 것"이라며 "그 사명을 완수하란 뜻으로 지금도 여전히 변함없는 열정적인 지지를 보내준 당원분들을 위한 등대 정당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열린민주당은 초대 당 대표에 한해 선출직 최고위원을 직접 지명할 수 있도록 한 당헌에 따라 최 당선인이 이번 주말까지 최고위원 5명과 사무총장, 당직자 등을 임명해 체제를 정비할 방침이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