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진천경찰서, 코로나19 피해농가 돕기 '희망의 꽃 나눔'행사 펼쳐

2020-04-23기사 편집 2020-04-23 11:42:27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진천경찰서는 23일 경찰서 현관에서 코로나19 피해농가 돕기 희망의 꽃 나눔행사를 펼쳤다. 사진=진천경찰서 제공


[진천]진천경찰서는 23일 경찰서 현관에서 코로나19 피해농가 돕기 '희망의 꽃 나눔행사'를 펼쳤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각종 행사가 취소되면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진천지역 화훼농가를 돕기위해 마련됐다.

진천경찰서가 주관하고 진천군청, 진천문화원, 한전, 농협군지부, 경일여객 및 경찰발전협의회, 보안자문협의회, 녹색어머니연합회, 청소년육성회, BBS진천지회 등 기관단체와 경찰협력단체가 참여해 장미, 프리지아 등을 구입 가정과 지인들에게 선물하면서 코로나19 극복에 뜻을 모았다.

정경호 경찰서장은 "함께해준 기관단체 및 경찰협력단체에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지만 아름다운 꽃을 보면서 잠시나마 피로를 잊을 수 있고 화훼농가에는 적으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