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FA 박상하 삼성화재 잔류..연봉 3억6000만 원에 계약

2020-04-21기사 편집 2020-04-21 18:10:30      조수연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배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삼성화재 박상하. 사진=삼성화재블루팡스 제공

프로배구 남자부 삼성화재가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박상하(34)를 잡는 데 성공했다.

삼성화재는 21일 박상하와 연봉 3억 6000만 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상하는 지난 시즌 블로킹 4위를 기록하며 녹슬지 않은 기량을 선보였다.

박상하는 "삼성화재 블루팡스에서 계속 선수생활을 하고 싶었다"며 "FA계약을 위해 힘써주신 구단 관계자 분들께 감사 드린다. 팀을 위해 헌신하는 자세로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