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진천군, 케이푸드밸리산단 준공…CJ제일제당 등 5개사 입주

2020-04-14기사 편집 2020-04-14 09:59:23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케이푸드밸리산업단지 전경. 사진=진천군 제공

[진천]진천군 송두리 일원에 조성된 케이푸드밸리산업단지(옛 송두산업단지)가 준공됐다.

진천군은 지난 2016년 조성에 들어간 케이푸드밸리산업단지가 지난 10일 충북도로부터 준공 인가를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진천읍 송두리 일원 83만㎡ 규모에 조성된 케이푸드밸리산업단지는 산업시설용지 65만㎡(78%), 공공시설용지 17만㎡(20%), 지원시설용지, 공원녹지 등으로 조성됐다.

군은 앞서 CJ제일제당(주)과 1조원 이상의 대규모 투자를 이끌어낸데 이어 CJ그룹 계열사인 ㈜원지, CJ대한통운과 투자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또 AND전자저울, ㈜상산 등을 포함해 총 5개 업체가 입주를 결정했다.

군은 이들 우량기업이 입지함으로써 국내 최대 식품통합 생산 기지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이번 산업단지 준공으로 2000여 명의 이상의 일자리 창출과 더불어 2조원이 넘는 생산유발 효과가 기대된다"며 "2025년 진천시 건설을 견인할 수 있는 큰 동력을 확보하게 된 만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힘있게 군정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