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계행정도시들 "코로나19 대응 노하우 알려달라"

2020-04-09기사 편집 2020-04-09 11:30:34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 확진자 동선 공개 등 공공데이터 개방에 큰 관심

세종시 세계행정도시연합 회원도시를 포함한 세계 주요도시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관련 공공데이터와 활용 현황을 공유하고 공동 대응 방안을 모색한다.

이번 자료 공유는 지난 3월 세계행정도시연합(WACA) 의장도시인 터키 앙카라시가 코로나19 현황공유 웹사이트를 구축하고, 각국 행정수도를 비롯한 세계 주요 도시가 정보를 게재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세종시는 △자가격리 △사회적 거리두기 △마스크 현황 관리 사이트(세종엔) △승차·도보 검사(Drive·Walking-through) △해외 입국자 특별 관리 등을 소개했다.

현재 해당 웹사이트에서는 세계행정도시연합 회원도시 가운데 세종시, 앙카라, 누르술탄, 이슬라마바드 등 4개 행정도시와 워싱턴DC, 파리 등 총 39개 도시가 함께 정보를 공유하고 있다.

세계 각 도시에서는 지역별 코로나19 확진자, 완치자, 사망자 등 관련 현황과 정책 등을 게시하고 회원도시 간 공조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

특히 이들 도시는 세종시에 확진자 동선 공개 정책, 공적마스크 판매 방식 등 공공데이터 개방 노력과 선별진료소, 생활치료센터 등에 관한 자료공유를 요청하는 등 세종시의 코로나19 대응체계에 관심이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시는 이달말 세계행정도시연합 회원도시 간 영상회의를 열고, 코로나19 대응방안을 논의하는 등 세계 주요 도시가 겪고 있는 현안 해결을 위한 국제 공조에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이춘희 시장은 "글로벌 시대에 감염병 관리는 어느 한 지역의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며 "앞으로도 국내 관련 기관은 물론, 세계 각국 도시와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공조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계행정도시연합은 행정도시개발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기 위해 지난 2018년 설립된 세계 행정도시(수도) 간 국제기구로, 세종시에서 사무국을 운영하고 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