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예산군, 학교급식용 지역농산물 팔아주기 행사 확대 추진

2020-04-09기사 편집 2020-04-09 11:29:40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예산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초·중·고교 개학이 재차 연기됨에 따라 학교급식 식재료 납품 농가를 돕기 위한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 행사'를 확대 추진하고 있다.<사진은 홍보포스터>사진=예산군 제공

[예산]예산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초·중·고교 개학이 재차 연기됨에 따라 학교급식 식재료 납품 농가를 돕기 위한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 행사'를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기존 군청 공무원, 교육지원청, 학교 임직원, 기업체에 한해 실시하던 농산물 꾸러미 구매 운동을 4월 한 달 간 전 군민까지 확대해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눌 예정이다.

농산물 꾸러미는 시금치, 무, 감자, 아욱, 양배추, 배즙 등 친환경 농산물 6개 품목으로 1상자 당 1만원에 판매하며 단일품목으로 표고버섯, 쌀, 느타리버섯 등도 함께 판매한다.

이번 농산물 판매는 1차로 6일부터 14일까지 접수해 17일 배송하고 2차로는 16일부터 24일까지 접수해 29일에 각각 배송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군 홈페이지 및 홍보물을 참고하면 된다.

군은 지난 3월 추진한 학교급식용 농산물 구매 운동을 통해 군청 공무원, 교육지원청, 학교 직원, 기업체들의 열띤 참여에 힘입어 농산물 2000여박스 1500여만원을 판매한 바 있다.

이종욱 농정유통과장은 "이번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이 코로나19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금의 위기를 이웃과 지역을 위하는 마음으로 함께 이겨내자"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