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원남산업단지입주기업체협의회, 봄맞이 국토대청결 활동 펼쳐

2020-04-09기사 편집 2020-04-09 10:57:38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군 원남산업단지입주기업체협의회(회장 나성태 이하·기업체 협의회)는 지난 8일 쾌적하고 깔끔한 산업단지를 만들기 위해 '봄맞이 국토대청결' 활동 을 벌였다. 사진=원남산업단지입주기업체 협의회 제공

[음성]음성군 원남산업단지입주기업체협의회(회장 나성태 이하·기업체 협의회)는 지난 8일 쾌적하고 깔끔한 산업단지를 만들기 위해 '봄맞이 국토대청결' 활동을 펼쳤다.

기업체 협의회는 가로수 가지 정리 및 도로변에 겨우내 쌓여있던 쓰레기를 치우고 무분별하게 게시돼 눈살을 찌푸리게 했던 불법 현수막을 일제 정비했다.

이번 활동으로 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체는 청결하고 쾌적한 분위기에서 기업활동을 하고 산업단지를 방문하는 고객에게는 화창한 봄을 맞이할 수 있도록 했다.

나성태 회장은 "봄을 맞이했는데도 불구하고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과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 때문에 회원사 모두 많이 위축돼 있었는데 산업단지 환경이 깨끗하게 정비되어 활짝 핀 가로수 벚꽃처럼 마음이 후련하다"며 "앞으로도 깨끗하고 기업하기 좋은 산업단지를 만들기 위해 환경정화 활동을 지속해서 실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원남산업단지는 2012년 준공했으며, 112만㎡의 면적에 77개 업체가 입주해 가동하는 음성군에서 가장 규모가 큰 산업단지이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음성군 원남산업단지입주기업체협의회(회장 나성태 이하·기업체 협의회)는 지난 8일 쾌적하고 깔끔한 산업단지를 만들기 위해 '봄맞이 국토대청결' 활동 을 벌였다. 사진=원남산업단지입주기업체 협의회 제공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