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증평군 2020년 아동친화예산서 발간

2020-04-09기사 편집 2020-04-09 10:57:3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증평]증평군은 2020년 증평군 아동친화예산서를 펴냈다고 9일 밝혔다.<사진>

아동친화예산서는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해 아동과 관련된 모든 예산을 분석·진단하고 군의 아동관련 정책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지난해 처음 발간했다.

올해 증평군의 아동친화예산 규모는 총 398억원으로 일반회계 예산 2103억원(본예산 기준)의 18.9%를 차지한다.

이는 지난해(305억원)보다 30%, 2018년(255억원)보다 56% 증가한 것이다.

영역별 예산은 놀이와 여가 영역이 152억원으로 가장 많고, 교육환경(143억원), 주거환경(48억원), 보건과 사회서비스(46억원), 안전과 보호(8억원), 참여와 시민의식(1억원) 등의 순이다.

군 관계자는 "아동의 목소리가 실현이 되는 다양한 정책들을 발굴해 아동의 권리가 온전히 실현되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