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사전투표, 10-11일 양일간 전국 3508개 투표소에서 진행

2020-04-08기사 편집 2020-04-08 17:47:39

대전일보 > 정치 > 국회/정당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의 사전투표를 10일과 11일 양일간 전국 3508개 투표소에서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치료받고 있는 생활치료센터에도 8곳의 특별사전투표소가 설치된다.

투표 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유권자는 전국 어느 투표소에서나 별도 신고 없이 사전투표에 참여할 수 있으며, 주민등록증· 여권· 운전면허증 등 관공서 또는 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붙여져 있는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자신의 선거구 밖에 위치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하는 유권자는 투표용지와 회송용 봉투를 함께 받고, 기표한 투표지를 회송용 봉투에 넣어 투표함에 넣어야 하며, 선거구 내 투표소에 가는 경우는 투표용지만 받아 기표 후 투표함에 넣으면 된다.

선관위는 유권자들이 코로나19 감염 우려 없이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도록 사전투표 전날과 1일 차 투표 마감 후 모든 투표소의 방역작업을 한다. 투표소 입구에는 발열 체크 전담인력을 배치해 비접촉식 체온계로 선거인의 발열을 체크하며, 유권자는 비치된 소독제로 손을 소독한 후 위생장갑을 손에 끼고 투표소에 들어가게 된다.

한편 투표소 위치는 선관위 홈페이지(www.ne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