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4·15총선안테나]이혁재 "도담동 임대아파트 요금 감면해야"

2020-04-08기사 편집 2020-04-08 17:05:04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정의당 이혁재 후보(세종갑)이 도담동 영구임대아파트 임대료 상승과 관련해 세종시시설관리공단에 임대료 동결, 한시적 임대료 감면 등 조치를 촉구했다.

8일 이 후보는 "'코로나19'로 인해 서민들은 삶의 터전이 무너지고 있다"면서 "세종시설공단이 서민 주거 안정을 위해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밝혔다.

최근 세종시설공단은 도담동 영구 임대아파트 주민 일부를 대상으로 재계약 절차를 진행 중이다.

이 후보는 "단 '1만 원'이라도 입주 기준 소득을 초과할 경우에도 임대료가 20% 오르는 결과가 나올 수 있다"면서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전 국민이 어려운 상황에서 이와 같은 조치는 가혹하다"고 강조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