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봄철 가로수 3500그루 심기 작업

2020-04-08기사 편집 2020-04-08 09:46:20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이춘희 시장, 지방자치회관 인근 현장 점검

첨부사진1이춘희 세종시장이 지난 7일 지방자치회관 인근에서 가로수를 심고 있다. 사진=세종시 제공

이춘희 세종시장이 지난 7일 시민감동특위 2호 과제로 추진되는 봄철 가로수 식재 현장을 방문, 현장 관계자들에게 가로수 생육개선을 통한 명품가로수길 조성에 더욱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시는 올해 시민감동의 해를 맞아 시민감동특위 2호 과제로 가로수 관리를 선정, 사업비 16억 원을 들여 연내 총 10개 지역에 4348그루의 가로수를 심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시는 이날 현장방문이 이뤄진 지방자치회관 인근을 비롯해 총 8개 구간 45.2㎞에 3500여 그루의 봄철 가로수를 심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이날 현장에서 통기관 설치, 식재 공간 확보, 토양개량 등 생육환경 개선 방안에 대해 임동희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세종특별본부장 등과 함께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이어 이 시장은 왕벚나무 8년생 3그루를 함께 심고, 가로수 생육 개선, 안전적 물 공급, 가로수 데이터베이스 구축 및 관리 체계화 등을 당부했다.

이춘희 시장은 "가로수로 도시품격이 좌우될 수 있다"면서 "가로수가 건강하고 아름답게 자라나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 경관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가로수 관리 중장기 방안으로 '시민 가로수 돌보미' 등 시민참여형 가로수 관리 사업을 확대하는 한편, 내년부터는 '도시바람길숲 조성 사업'과 연계해 가로수 일제정비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