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만18세 선거권자 54만 8986명

2020-04-05기사 편집 2020-04-05 14:02:46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제21대 국회의원선거의 선거인수가 선거인명부 확정일(4월3일) 기준으로 재외선거인을 포함 총 4399만 4247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253명을 뽑는 지역구의 선거인수(비례대표도 포함) 4396만 1157명과 비례대표선거만 참여하는 선거인 3만3090명을 포함한 수치다. 지난 20대 선거인 수 4210만 398명 보다 189만 3849명(4.5%) 늘어난 것이다.

특히 21대 국회의원선거에서 최초로 선거연령이 만18세로 하향 조정되면서 관심을 모았던 만18세 유권자수는 54만 8,986명 으로 전체 유권자 수의 1.2%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성별로는 지역구 국회의원 선거인수 기준으로 남성은 2178만 7210명(49.6%), 여성은 2217만 3947명(50.4%)으로 여성 유권자가 38만 6737명 더 많다.

연령별로는 지역구 국회의원 선거인수 기준으로 60세 이상 1201만명(27.3%), 50대 865만명(19.7%), 40대 836만명(19.0%), 30대 699만명(15.9%), 20대 680만명(15.5%), 10대(18~19세) 115만명(2.6%)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경기도가 가장 많은 1106만 1850명(25.2%)이고, 그 다음으로는 서울 846만 5419명(19.3%), 부산 295만 6637명(6.7%) 순이며, 세종특별자치시가 26만 3,338명(0.6%)으로 가장 적다.

한편, 이번 제21대 국회의원선거와 동시에 실시되는 재·보궐 선거의 선거인수는 55개(기초단체장 8, 광역의원 17, 기초의원 30) 선거구의 313만 9093명 이며, 이중 외국인은 5413명이다.

이재관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유권자들이 시군구 누리집이나 안내문 등을 통해 선거인명부 등재번호, 투표소의 위치 등을 사전에 파악한 후 투표에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중식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장중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