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교육청, '원격수업 추진단' 구성

2020-03-31기사 편집 2020-03-31 16:12:34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온라인 교육 대비… 가정에 태블릿PC 대여도

세종시교육청이 세종시교육청은 원격수업 운영 계획을 마련하고 6일 시작되는 온라인 수업에 대비한다.

먼저, '신학기 개학지원단' 아래 교육정책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원격수업 운영 추진단'을 구성하고, 코로나19 대응은 물론 이번 사태를 계기로 미래 교육의 한 축이 될 온라인 학교 교육의 마중물 역할을 하게 될 학교별 대표 교원들도 지정을 마쳤다.

초 49명, 중 24명, 고 20명 등 총 94명의 대표 교원들은 역량 강화 연수를 받고 대외 커뮤니티 활동 등을 통해 원활한 원격 수업이 가능하도록 학교 안팎의 가교 역할을 하게 된다.

세종시교육청은 면대면 수업이 불가능한 상황을 가정하고 정규 수업에 준하는 원격교육이 이루어지기 위한 필요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학교 급별 시범학교도 운영 중이다.

한결초, 소담중, 보람고가 실시간 수업, 녹화 수업 등을 통해 각 학교급에 맞는 온라인 원격수업을 진행해보면서 효율적인 방안을 찾고 있다.

1일부터는 초·중·고 모든 학교가 일일 시간표대로 원격수업을 진행해보는 시범 수업의 날도 운영한다.

이 밖에도 원격 수업의 질이 높고 고르도록 전체 교원 대상 원격수업 플랫폼 사용법 연수, 실기 등 선택과목 분야 콘텐츠 제작 지원, 수업 편성?운영, 평가 컨설팅 등을 다각도로 지원한다.

원격 수업의 필수 조건인 각 가정의 온라인 학습 여건도 확인하고 지원한다.

세종시교육청이 지난주까지 관내 학교를 전수 조사한 결과 3개 학교에서 총 50대의 온라인 학습기기를 요청했다. 대부분의 학교는 각 가정의 PC와 학교 자체 보유분을 대여해 온라인 가정 학습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원격수업 대상인 초·중·고 94교는 모두 5058대의 태블릿PC를 보유 중이다. 초등학교가 2638대, 중학교가 1584대, 고등학교가 806대, 특수학교가 30대를 각각 보유하고 있다.

세종시교육청은 조사 기간 외 추가 수요에 대비해 가용 수량을 확보하고 인터넷 미설치 가정에 대해서도 통신비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교육공동체 모두가 가장 걱정하는 부분은 안전 다음으로 학생들의 학습 결손"이라며, "어떠한 경우에도 아이들이 공부에서 손을 놓지 않고 배움을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상황별 대책을 끊임없이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