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덕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의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기탁

2020-03-31기사 편집 2020-03-31 13:36:20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대덕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의회는 31일 대전시청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성금 500만 원을 대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왼쪽부터 정태희 대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복철 대덕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희회장, 허태정 대전시장. 사진=대덕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의회 제공

대덕연구개발특구기관장협의회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재난 극복 노력에 동참하기 위해 회원기관 모금 등을 통해 마련한 성금 500만 원을 대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연기협은 31일 대전시청에서 진행된 성금 전달식에는 연기협 회장을 맡고 있는 김복철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원장과 허태정 대전시장, 정태희 대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다.

또한 연기협은 지역상권 이용하기, 코로나 직접 피해 지역의 식자재 구입 등 코로나 19 위기 돌파를 위한 경제회생에 적극적 협력활동도 약속했다.

김복철 회장은 "연기협 회원기관과 대전시와의 유기적 협력을 통해 코로나19 피해 극복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기협은 대덕연구개발특구에 소재한 정부출연연구기관, 대학, 정부 및 지자체, 국공립 기관, 기업체, 군 산하기관 등 64개의 회원기관들이 모여 결성한 단체로, 올바른 과학문화 창달과 대덕연구개발특구 및 대전시 발전을 위한 다양한 협력 활동을 펼치고 있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