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교육청, 코로나 19 방역물품 추가 지원

2020-03-31기사 편집 2020-03-31 13:35:48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교육청은 국내 코로나 19 확진자가 증가하면서 1차 추경에 34억 7000만 원의 예산을 추가 편성해 긴급 지원한다고 31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1차로 특별교부금 7억 6000만 원을 학교에 교부, 방역 물품을 구입토록 했으며, 2차로 예비비 7억 3000만 원, 3차로 특교·국고 예산 19억 8000만 원을 확보해 마스크를 포함한 방역물품, 열화상카메라(585명 이상 학교)를 구입·지원하고 있다.

또 이번 1차 추경에 34억 7000만 원을 확보해 학교에서 꼭 필요한 마스크, 체온계, 손소독제, 방역소독비를 지원하는 한편, 초·중·고 모든 학교에 열화상카메라를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김대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