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립미술관·이응노미술관, 코로나19 혈액 수급 위기 극복 단체 헌혈

2020-03-29 기사
편집 2020-03-29 15:02:23
 강은선 기자
 groove@daejonilbo.com

대전일보 > 문화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단체 헌혈하고 있다. 사진=대전시립미술관·이응노미술관 제공

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팔을 걷었다.

대전시립미술관과 이응노미술관 직원들은 최근 시립미술관 광장에서 생명나눔 단체 헌혈 행사를 가졌다.

이날 헌혈은 단체헌혈 참가자 모두가 마스크를 착용하고 체온확인과 손 소독 후 헌혈센터에 입장, 전자문진과 헌혈가능여부를 확인하는 안전절차에 따라 진행됐다.

시립미술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혈액 보유량이 현저히 줄고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등으로 혈액 수급상황 악화가 우려됨에 따라 추진했다"고 말했다.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roove@daejonilbo.com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