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제21대 서산태안 국회의원 선거, 더불어민주당 조한기·미래통합당 성일종 후보 등록

2020-03-26기사 편집 2020-03-26 17:32:37

대전일보 > 정치 > 4·15 총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더불어민주당 조한기 후보
첨부사진2미래통합당 성일종 후보

더불어민주당 조한기 후보와 미래통합당 성일종 후보는 26일 서산시선거관리위원회에 후보등록을 하고, 본격 선거전에 뛰어들었다.

조 후보는 "문재인 대통령과 가장 가까이에서 일하며, 정부의 예산, 사람, 정책에 대해 가장 잘 알고 있는 저 조한기가 서산태안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는 가장 빠르고 확실한 길을 알고 있다"며 "위기 상황일수록 힘 있는 사람, 서산, 태안을 위해 대통령과도 담판 지을 수 있는 사람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성 후보는 "국회의원의 관복은 국민들께서 입혀주신 작업복이기 때문에 그 작업복을 입고 서민의 비서실장으로 지난 4년간 열심히 일해 왔다"며 "서산태안 주민 여러분의 지역 숙원사업들은 공약을 하지 않더라도 지난 4년간 해왔던 것처럼 언제든지 앞장서서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