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자치구 간부급 공무원들 코로나19 극복 위한 기부 릴레이

2020-03-26기사 편집 2020-03-26 15:43:45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 자치구의 간부급 공무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26일 서구는 감염증 피해 회복을 위한 기부 릴레이 행사를 펼쳤다. 지난 23일 지역사회의 고통 분담을 위해 월급의 30%를 헌납한 장종태 서구청장의 결정에 서구청 5급 이상 간부 공무원들도 힘을 보태기로 한 것이다. 이에 따라 공무원 직급별로 3급 50만 원, 4급 30만 원, 5급 20만 원 등 총 1340만 원을 기부했다.

대덕구 간부급 공무원도 급여 기부에 나섰다. 이날 대덕구는 5급 이상 간부공무원들의 급여 일부를 성금으로 기부하기로 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앞으로 3개월 동안 급여의 30%를, 5급 이상 간부공무원은 직급별 차등을 둬 총 1000만 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자치구에서 기부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과 주민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