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부여군,무면허 10대. 택배차량 탈취후 금은방 절도 7시간후 검거

2020-03-22기사 편집 2020-03-22 17:36:14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부여]부여 A고등학교 학생들이 훔친 택배차량으로 인근지역 금은방 입구를 들이받은 뒤 달아났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22일 오전 4시께 1t 택배차량이 충남 논산시 한 금은방 입구를 들이받았다.

충격으로 철제 셔터와 유리문이 부셔진후 남성 2명이 택배차량에서 내려 금은방 안을 살피고서는 다시 차를 타고 달아났다.

당시 귀금속은 금고에 보관돼 있어 진열장은 모두 빈 상태였다.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 오전 11시께 부여군 한 아파트에서 A(16)군 등 고등학생 2명을 긴급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 등이 운전미숙으로 금은방에 돌진한것인지,귀금속을 훔치려는 목적이 있었는지 등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서 구속 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조정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정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