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문 대통령 "'사재기 없는 나라'는 국민 덕분"

2020-03-22기사 편집 2020-03-22 16:44:47

대전일보 > 정치 > 청와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사태로 세계 각국에서 '생필품 사재기' 현상이 나타나고 있는 반면, 국내에선 이러한 조짐이 없는 것과 관련, "사재기 없는 나라, 이건 국민 덕분"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최근 청와대 참모들과 만난 자리에서 "국민에게 감사한 마음이다. 정부는 국민이 안심할 수 있게 안도감을 줘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청와대 핵심관계자가 22일 춘추관에서 기자들에게 전했다.

그는 또 "보통 정부가 미덥지 못하면 사재기를 한다"며 "정부를 비판하는 분들도 사재기를 안 하는 것은 감사한 일이다. 정부를 비판하긴 하지만, 정부가 국민을 보호하고 있다는 믿음을 갖고 계시는 점에서 매우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했다.

이는 최근 영국 BBC 등 외신들이 한국에서 코로나19가 유행하고 있음에도 사재기 현상이 벌어지지 않는 등 국민들이 의연한 자세로 대처하고 있다고 보도한 것을 염두에 둔 언급으로 보인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