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국립현대미술관장, 국립국악원장 직급 상향 추진

2020-03-18 기사
편집 2020-03-18 15:38:40
 강은선 기자
 groov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국립현대미술관장과 국립국악원장의 직급이 상향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국립현대미술관장과 국립국악원장의 직급을 고위공무원 나급에서 고위공무원 가급으로 올린다고 18일 밝혔다.

그동안 문화예술계에서는 두 기관이 우리나라 미술계 및 국악계를 대표하는 국립문화예술기관의 위상에 걸맞도록 기관장 직급을 상향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해 왔다.

현재 주요 국립문화예술기관장 중 국립중앙박물관장은 차관급이며 국립중앙도서관장은 고위공무원 가급이다.

문체부는 향후 관계기관 협의와 입법예고 등을 거쳐 직급 상향을 최종 확정하고 다음 달 중 관련 법령을 개정할 계획이다.

문체부 관계자는"직급 상향은 두 기관의 위상을 높이는 것은 물론, 그 기능을 활성화해 미술과 국악 분야를 포함한 우리나라 문화예술계 전반이 발전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roove@daejonilbo.com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