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제14회 반기문마라톤대회' 전격 취소

2020-03-11기사 편집 2020-03-11 09:28:16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군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4월 26일 개최 예정이던 '제14회 반기문마라톤대회'를 전격 취소했다. 사진은 지난해 음성종합운동장을 출발하는 전국의 마라톤 마니어 들이 모습 오인근 기자

[음성]음성군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4월 26일 개최 예정이던 '제14회 반기문마라톤대회'를 전격 취소했다고 11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이번 결정은 코로나19 지역사회확산 예방 및 총력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지난 10일 군청 상황실에서 개최한 음성군 민·관·정 협의체 회의에서 결정된 사항이다.

이날 회의에서 코로나19 발생에 따른 음성군의 대응상황과 향후 대책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 결과,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참가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기 위해 대회를 취소하는 방향으로 의견을 모았다.

조병옥 군수는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의 조기 종식과 지역사회 확산 예방을 위해 제14회 반기문마라톤대회의 취소라는 어려운 결정을 내리게 됐다"며 "대회가 개최되기를 학수고대하고 있으신 전국 마라토너 여러분들의 너그러운 양해와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 대회를 취소하게 된 만큼 내년에는 더욱 알차게 준비해 찾아뵙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반기문마라톤대회 취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반기문마라톤 홈페이지에 게재될 예정이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