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속보>정부세종청사도 뚫렸다…인사혁신처 직원 코로나19 양성

2020-02-28기사 편집 2020-02-28 15:09:14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세종정부청사 직원 부부가 코로나19 양성 및 확진자 판정을 받았다.

28일 현재 인사혁신처 소속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양성 반응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정부세종청사 소속 공무원 가운데는 최초로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이다.

이에 앞서 인사혁신처 직원의 부인이 최초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후 해당 직원도 검사를 실시했다. 이 직원은 최초 무증상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이후 재검 결과 최종 양성으로 확인됐다. 장중식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연합뉴스]

장중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