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논산 백제종합병원 국민안심병원 지정

2020-02-27기사 편집 2020-02-27 13:44:3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된 백제병원. 조정호기자

[논산]논산시 백제병원(원장 이재성)은 코로나19 감염에 걱정없이 진료가능한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되었다고 27일 전했다.

"국민안심병원"은 코로나19 감염을 걱정하는 일반 시민을 위한 병원으로,비호흡기질환과 분리된 호흡기질환 전용 진료구역(입원,외래)을 운영하여 병원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한다.

충남은 천안충무병원,서산중앙병원,논산에 백제병원 이렇게 3곳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로부터 인정받았다.

백제병원은 정부-병원협회 공동점검단이 제대로 운영되는지 지속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호흡기내과 이성호 과장은 "시 관계자와 병원에서 코로나19의 확진방지를 위해 총력을 가하고있으며,개인위생과 시민의식을 최대한 발휘해 이번 고비를 잘 넘기자"라고 전했다.

또한, 국민안심병원을 이용하려는 경우는 코로나바리러스 감염증-19(ncov.mohw.go.kr),검강보험심사평가원(www.hira.or.kr)등을 참고하여 근처의 "국민안심병원"을 알아보구 이용가능하다.조정호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정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