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강훈식 의원, 민주당 수석대변인 내정 "소통 매개체 될 것"

2020-02-26기사 편집 2020-02-26 18:31:06

대전일보 > 정치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충남 아산을)이 26일 민주당 수석대변인으로 내정됐다.

이날 사퇴한 홍익표 전 수석대변인의 후임으로 결정된 것이다. 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당으로부터 요청을 받아서 민주당 수석대변인직과 선거대책위원회 수석대변인을 맡게 됐다"며 "엄중한 시기, 무거운 직책을 맡은 만큼 겸손한 마음으로 임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선거운동에 지장이 되지 않느냐며 걱정해주시는 분들도 계시다"며 "우한 교민의 아산 이송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2월 중 예정했던 후보 등록과 선거운동도 잠정 연기하고 있던 터라 고민이 깊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코로나19를 이겨내는 일이 시급하고 당의 요청에 응하는 것이 정당인의 당연한 책무라고 생각해 어렵게 임무를 맡았다"며 "당의 입장을 국민께 알리고 국민의 목소리를 당에 전달하는 소통의 매개체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초선인 강 의원은 원내대변인과 전략기획위원장, 총선기획단 대변인 등을 역임했다. 서울=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