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로컬푸드 직매장 매일 소독

2020-02-26기사 편집 2020-02-26 10:47:49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세종시 로컬푸드직매장 싱싱장터에 설치된 코로나19 예방 안내판. 사진=세종시 제공

세종시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차단을 위해 로컬푸드직매장 싱싱장터에 사업장 대응 지침을 마련했다.

이번 대응지침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조치사항으로 △국민 예방수칙 배너 설치 △생산자 안전수칙 홍보 △손 소독제 비치 △전 직원 마스크 착용 후 근무 등을 내용으로 한다.

또, 직매장(싱싱장터)에 확진자가 방문한 것으로 판명되면 △최소 3일간 휴업결정 △진열 농축산물 소각 폐기 △보건 당국과 협조하에 방역, 확인자와 접촉한 자 등을 격리조치 하게 된다.

시는 국가 명령에 의한 직매장 폐쇄조치 시 농축산물에 대한 농가 보상과 공유재산(직매장) 사용기간 연장 및 사용료 감경도 함께 검토할 예정이다.

시는 앞으로 로컬푸드 직매장(싱싱장터)과 협조해 최근 대구·경북지역 방문자의 직매장 방문자제 문자메시지 발송, 직매장 내 시식·시음행사 금지, 매일 영업종료 후 직매장 소독을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로컬푸드 직매장 싱싱장터는 하루 평균 3500여 명이 다녀가는 공간으로 시민의 안전을 위해 대응지침을 충실히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