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재난방송 주관사 KBS, '코로나19 비상방송체제' 돌입

2020-02-24기사 편집 2020-02-24 09:00:24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KBS [KBS 제공]

재난방송 주관 방송사인 KBS는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는 비상방송체제에 돌입한다.

KBS는 이날 개최된 긴급 확대 임원 회의에서 1TV 뉴스특보 상시 편성 등을 골자로 하는 비상방송체제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

오는 24일부터는 1TV에서 평일 오후 7시 40분 '코로나19, 함께 이겨냅시다'(가제)를 50분간 생방송으로 편성한다. 이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예방법과 행동요령,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방안 등을 전한다.

2TV에서도 뉴스 자막과 스크롤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속보를 전달하고, 시사교양·정보성 프로그램은 코로나19 관련 아이템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제작된다.

양승동 KBS 사장은 "앞으로도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 국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는 한편, 극복을 위해 힘과 마음을 모을 수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실질적인 기여를 할 수는 재난방송이 될 수 있도록 KBS 직원 모두가 매진하자"고 당부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