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 계룡대 공군장교와 증평 육군 사병 코로나19 확진

2020-02-21기사 편집 2020-02-21 10:03:00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연합뉴스]

충남 계룡대와 충북 증평 육군 모 부대에서 각각 장교와 사병이 코로나19(우판폐렴) 확진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충남 계룡대에서 복무중인 공군 장교 A씨가 2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됐다.

그는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계룡대 인근 식당을 이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 증평 소재 모 육군부대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증평군 보건소에 따르면 이 부대 병사 A씨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21일 오전 4시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휴가 중 대구에 가서 신천지교회에 다니는 여자친구를 만나고 복귀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