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철도, 모든 입찰 전자접수 적용

2020-02-20기사 편집 2020-02-20 17:29:28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국철도는 공사, 용역, 물품 입찰시 입찰업체의 시간과 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해 모든 입찰에 온라인 접수 방식을 적용한다고 20일 밝혔다.

그동안 협상에 의한 계약에만 적용됐던 전자접수 방식을 '2단계 경쟁 입찰'까지 확대해 3월부터 시행한다.

기존 책자 형태로 인쇄해 방문 접수하던 입찰 서류(기술제안서, 기술규격서)는 컴퓨터 파일(pdf) 형식으로 변경된다.

온라인 접수 전면 시행으로 입찰 참가업체는 서류 출력과 제본에 소요되는 인쇄비와 방문 접수 출장비 등을 절감할 수 있다.

한국철도는 계약 업무 처리를 위한 종이서류 보관, 관리 등 부담이 줄고 업무 효율성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