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한기 예비후보, 국회1호 '폐기물관리법' 개정안 발의하겠다

2020-02-19기사 편집 2020-02-19 11:36:42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조한기 서산태안 제21대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19일 서산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회의원에 당선되면 1호 법안으로 '폐기물관리법'을 개정안을 발의, 통과시키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사진=박계교 기자

[서산]조한기 서산태안 제21대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19일 서산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회의원에 당선되면 1호 법안으로 '폐기물관리법'을 개정안을 발의, 통과시키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조 예비후보는 서산시 지곡면 오토밸리산업폐기물매립장과 관련 13일째 단식 중인 한석화 서산오토밸리산폐장반대오스카빌대책위원장의 단식 중단을 촉구하면서 이 같이 밝혔다.

그는 법 개정을 통해 산업폐기물에 대한 국가와 지자체의 관리 책임을 강화하고, 부실한 관리로 사고를 유발한 사업자가 다른 지역에서 또 다시 허가를 받지 못하도록 규제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 예비후보는 "산폐장은 국가 경제 발전을 위해 꼭 필요한 시설이지만 주민 건강과 안전은 다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다"며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산폐장 관리에 대한 사회적 합의를 이뤄나가자"고 말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