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방탄소년단 제이홉 생일, 팬들이 기아대책에 1천300만원 기부

2020-02-18기사 편집 2020-02-18 09:44:46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제이홉 팬 커뮤니티 '홉 온 더 월드'가 기아대책과 함께 진행한 후원 캠페인
[기아대책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 제이홉(본명 정호석·26)의 생일을 맞아 팬들이 그의 이름으로 후원금을 모아 구호단체에 기부했다.

국제구호개발단체 희망친구 기아대책은 18일 제이홉의 전 세계 팬들 400여명이 1천300여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은 제이홉의 생일이다.

이번 기부 캠페인은 제이홉 팬 커뮤니티 '홉 온 더 월드'가 기획했다. 올 초부터 1달여간 한국·미국·일본 등 세계 13개국 팬들이 참여했다.

제이홉 팬들은 지난해 2월에도 그의 생일을 기념해 기아대책에 2천100만원의 후원금을 전했다. 이 금액은 그해 9월 대홍수로 삶의 터전을 잃은 태국 우본 지역 이재민들에게 생필품을 전달하는 데 쓰였다.

기아대책은 "제이홉의 팬들이 전달한 후원금은 지구촌의 어려운 이웃들을 돕는 데 사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