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기생충' 4위…'히트맨' 손익분기점 돌파

2020-02-17기사 편집 2020-02-17 08:50:37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영화 '정직한 후보' [뉴 제공]

라미란 주연 '정직한 후보'가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1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정직한 후보'는 주말 이틀(15∼16일) 동안 53만2천8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 수는 90만8천850명으로 1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2위는 같은 기간 23만4천556명을 불러모은 '작은 아씨들'로, 누적 관객 수는 46만3천757명이다.

주말 100만 관객을 돌파한 '클로젯'은 이 기간 15만4천324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 114만4천935명을 기록했다.

아카데미 4관왕 기록을 세운 '기생충'은 4위를 지켰다. 주말 이 영화를 관람한 관객은 6만8천63명이다. 전날 기준으로 177개 스크린에서 403회 상영돼 경쟁작들보다 상영 횟수가 적었음에도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차지했다.

한편 박스오피스 10위에 오른 '히트맨'은 누적 관객 수 240만387명으로, 올해 개봉한 한국 영화 중 처음으로 손익분기점(240만명)을 돌파했다.[연합뉴스]
첨부사진2영화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최초로 공개했다. 2020.2.13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