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정세균 총리, 폭설·한파에 취약계층 관리 등 긴급지시

2020-02-16기사 편집 2020-02-16 14:57:09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정세균 국무총리

정세균 국무총리는 16일 서울, 경기, 충청, 전북 대설주의보와 경기, 강원 한파주의보와 관련해 각 부처에 긴급지시를 내렸다.

정 총리는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 장관에는 대응태세를 점검해 취약지역·도서·산간마을 등에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달라고 주문했다. 폭설과 한파가 겹쳐 결빙이 우려되는 만큼 선제적인 제설·제빙조치를 지시했다.

또 행안부·보건복지부 장관에는 한파쉼터, 방풍시설 점검과 함께 독거노인·쪽방촌주민 등 취약계층에 대한 관리를 당부했다.

기상청장에게는 정확한 기상상황을 실시간으로 제공해 국민들이 대설·한파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할 것을 강조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