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오스카 4관왕 '기생충' 재관람 열풍…박스오피스 5위

2020-02-12기사 편집 2020-02-12 08:32:50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재개봉 이틀 만에 1만명 관람

첨부사진1감사 인사 전하는 영화 '기생충' 팀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감독·각본·국제영화상 등 4관왕을 차지한 영화 '기생충' 팀이 1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귀국해 인사를 하고 있다. 2020.2.12 [연합뉴스]

오스카상 4개 부문을 석권한 영화 '기생충'이 최근 신종 코로나 우려로 침체한 극장가에 흥행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린 지난 10일 재개봉한 '기생충'은 이틀 만에 1만명을 불러모았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기생충'은 시상식 당일 1천761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9위에 오른 데 이어 전날에는 8천339명이 관람해 5위로 껑충 뛰었다.

좌석 판매율은 25.8%로, 박스오피스 1위인 '클로젯'(7.4%)을 비롯해 현재 상영 중인 전체 영화 가운데 가장 높다. 지난해 5월 개봉 당시까지 합치면 누적 관객은 1천10만명이다.

극장들은 아카데미 수상을 기념해 앞다퉈 '기생충'을 재개봉했다. CGV는 전국 30개 지점에서 '기생충'을 상영하는 특별전을 마련했고, 롯데시네마도 오는 25일까지 전국 30개 지점에서 '기생충'을 재상영한다. 26일에는 '기생충' 흑백판이 다시 내걸린다.

극장 관계자는 "'기생충' 수상 소식 이후 영화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중장년층을 비롯해 다양한 연령층이 극장을 찾았다"고 전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