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명상칼럼] 면역력을 높이는 미소 명상

2020-02-10기사 편집 2020-02-10 07:30:42     

대전일보 > 오피니언 > 사외칼럼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세상이 시끄럽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불안해하고 있습니다. 나라 전체가 감염 예방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감염 예방과 함께 중요한 것은 면역력입니다. 바이러스뿐만 아니라 건강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면역력이 중요합니다. 면역력의 최대의 적은 스트레스입니다.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입니다.

스트레스가 없는 삶은 있을 수 없습니다. 살아가면서 부딪치는 일, 사건, 질병, 돈, 미래에 대한 불안 등 많은 것들이 스트레스입니다. 우리나라는 스트레스 공화국이라고 할 정도로 스트레스가 많은 사회입니다. 직장이나 가정에서 많은 스트레스 상황과 부딪치게 됩니다. 행복과 건강을 위해서는 스트레스를 관리해야 합니다. 수많은 스트레스의 소용돌이 속에서 휘둘리지 않고, 내적 균형과 평화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좋은 방법이 명상입니다. 명상에 대한 과학적 연구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명상은 종교나 신비주의가 아닙니다. 명상은 힐링 과학입니다. 명상을 하면 교감신경의 활동을 줄여,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면역력이 높아지는 등의 의학적 연구 결과가 많습니다. 일상 속에서 10-15분만 명상을 하더라도 몸과 마음이 편안하고, 건강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명상하는 15분이 내 몸과 마음을 바꿀 수 있습니다.

일상 속에서 쉽게 할 수 있는 미소 명상이 있습니다. 미소에는 힘이 있습니다. 미소 짓는 얼굴의 근육이 나는 안전하다는 신호를 보냅니다. 그러면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되어서 몸과 마음이 이완되고 편안해집니다. 면역의 기능도 활성화됩니다. 그러나 억지로 거짓으로 미소를 지으면 오히려 건강에 나쁘다고 합니다. 가슴에서부터 올라오는 미소가 힘이 있습니다. 하루를 미소로 시작하고, 미소로 마무리할 때 몸과 마음은 더욱 건강할 수 있습니다.

'편안하게 앉거나 누워서, 눈을 감고 가슴으로부터의 미소를 얼굴에 떠올립니다. 얼굴 전체에 미소가 퍼져가는 따뜻하고 편안한 느낌을 느껴봅니다. 그 느낌을 에너지와 빛으로 이미지하여 온 몸으로 보냅니다. 머리에 환한 미소의 에너지와 빛을 보냅니다. 머리가 편안하게 이완되는 것을 느껴봅니다. 머리로부터 천천히 눈과 얼굴, 목을 지나 가슴과 배, 다리 끝까지 미소 에너지와 빛을 이미지로 내려 보냅니다. 심장을 마음에 떠올리고, 심장에 환한 미소 에너지와 빛이 비추어지고, 심장이 따뜻하고 편안해지는 것을 느껴봅니다. 몸과 마음이 환하게 빛나고 편안해지는 것을 느낍니다.'

잠시 시간을 내서 미소 명상을 해보세요. 집, 사무실, 커피숍 등 어디서나 잠시 눈을 감고 얼굴에 미소의 에너지를 느껴보세요. 몸과 마음이 편안해집니다. 몸과 마음이 힐링되고 면역력이 높아집니다. 세상의 소란스러움에서 잠시 벗어나 미소 명상으로 더욱 건강하고 행복한 매일 매일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장효산 마음치유 행복명상 아카데미 대표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