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천안시 자동차 대여사업 운영실태 점검

2020-01-27기사 편집 2020-01-27 13:07:41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천안]천안시는 충남 렌터카 사업조합과 합동으로 29일부터 2월 11일까지 자동차 대여사업 운영실태를 점검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점검 대상은 천안에 주사무소를 둔 자동차대여 12개 업체와 천안시에 영업소가 있는 21개 업체이다. 점검에서 시는 무등록업체 불법 영업행위, 부적격 운전자 렌터카 대여 여부, 대여약관 적정성, 사업용 자동차 차령 초과 여부, 사업변경계획 준수 등을 집중 점검한다.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 시정 및 계도하고 적발된 위반차량은 관련 법령에 따라 행정처분할 계획이다.

이번 자동차 대여사업 운영실태 점검은 무면허 운전자의 차량대여 등을 차단해 대형 교통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업체의 불법행위 근절을 통해 소비자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규운 대중교통과장은 "자동차 대여사업의 운송질서 확립과 건전한 여가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행정지도를 하고 위반사항이 적발된 사업자에 대해는 관련 법령에 따라 엄중히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