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 안남면 홀몸어르신 안남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킨다

2020-01-27기사 편집 2020-01-27 11:22:3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옥천안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들이 홀몸어르신들을 보살피고 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 안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류충열, 민간위원장 김대영)는 지난 1월부터 안남면 홀몸어르신 10명을 보살피기로 했다.

이에 안남면에 거주하시는 홀몸어르신을 안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5명이 주 2회 이상 가정을 방문해 자식과 같이 보살 펴 드리기로 했다.

특히 안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사각지대에 놓인 홀몸어르신들의 안부확인, 건강이상, 생활환경개선이 필요한 경우 도움을 주는 등 다양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펼치기로 하면서 안남면 어르신의 복지서비스 수준이 향상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류충렬 안남면장은 "지역내 고령의 홀몸어르신들은 자녀들도 고령이거나 멀리 떨어져 생활하는 경우가 많아 자식역할을 하기 힘든 면이 있다"며 "이번에 안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그 역할을 대신하기로 하면서 홀몸어르신들이 안전하고 행복해 질 수 있도록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