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남산의 부장들' 개봉 닷새째 200만명 돌파

2020-01-26기사 편집 2020-01-26 10:40:53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남산의 부장들' 200만명 돌파 인증샷 왼쪽부터 이희준, 이성민, 이병헌, 우민호 감독, 곽도원. [쇼박스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화 '남산의 부장들'이 개봉 닷새째인 26일 오전 누적 관객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배급사 쇼박스가 밝혔다.

우민호 감독 '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제2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이병헌 분)이 대통령 암살사건을 벌이기 전 40일간 행적을 그린 영화다. 설 연휴 전인 지난 22일 개봉해 줄곧 박스오피스 1위와 예매율 1위를 기록 중이다. 이미 알려진 이야기지만 절제된 연출과 배우들의 호연으로 '웰메이드 정치 드라마'라는 호평을 받는다.

특히 이 영화는 성별과 연령대와 관계없이 고른 호응을 얻는 중이다. CGV에 따르면 이 작품의 여성 관객 비중은 51.5%, 남성은 48.5%다. 연령별로 보면 30대 비중이 36.1%로 가장 높았고, 20대 24.3%, 40대 22.6%, 50대 16.3% 등의 순이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