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자유한국당 김근태 예비후보, 기자회견 통해 '국방현실의 원상회복' 포문

2020-01-21기사 편집 2020-01-21 14:26:24      양한우 기자 yhwseoul@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자유한국당 김근태 예비후보


[공주] 제21대 총선 충남 공주·부여·청양지역 출마를 선언한 자유한국당 김근태 예비후보(전 육군대장)가 21일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본격적인 정책선거전의 포문을 열었다.

이날 정책 기자회견은 공주지역 현안과 각종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김 예비후보가 구상하고 있는 정책과 공약들을 소개하고 각종 질의에 답변하며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누는 '소통의 장'으로 마련했다.

김 예비후보는 먼저 "국가로부터 받은 혜택을 국가와 지역발전을 위해 사심 없이 헌신 봉사하겠다"며 "국방이 뿌리 채 흔들리고 사상누각의 혼이 없는 국방현실의 원상회복하는데 주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농부의 아들로서 농촌, 농업의 부흥을 주장하고 대변하고 싶은 간절한 소망이다"며 "국회의원 직책은 권위, 명예보다는 시민과 소통하면서 고통과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해소하는 시민에게 봉사하는 자세로 임하겠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농부의 아들로서 가슴 속 깊이 간직한 농심을 기반으로 한 농촌, 농업 대변자로 그 역할 다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김 예비후보는 충남 부여출신으로 공주사대부고와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했으며, 제1야전군사령관과 제19대 국회의원(농림축산위원회) 등을 역임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