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승래 민주당 대전시당 위원장 "21대 국회는 개혁국회 돼야"

2020-01-20기사 편집 2020-01-20 17:49:23

대전일보 > 정치 > 지역정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20일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위원장이 시당 회의실에서 신년 기자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박영문 기자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위원장은 20일 "제21대 총선은 대한민국이 미래로 갈 것이냐 과거로 돌아갈 것이냐를 결정하는 중대 선거"라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이날 시당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제21대 국회는 일을 할 수 있는 개혁국회가 돼야 한다"며 같이 밝혔다.

그는 "우리나라가 경제발전이나 민주주의 성숙도 측면에서 놀란 만한 성취를 가져왔지만 시스템에 한계가 있는 것 아니냐는 국민적 판단도 있다"며 "이번 선거는 기존 시스템을 따라가느냐, 바꿔나갈 수 있을 것이나 결정하는 선거"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20대 국회에서 보여졌던 사사건건 개혁에 발목을 잡고, 툭하면 단식하고 장외투쟁하며 국회를 마비시켰던 정당을 21대 국회에서는 의석수를 줄여야 한다"며 "이번 총선을 통해 민주당의 대전지역 의석수가 4+@가 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총선과 함께 치러지는 보궐선거에도 의미를 두고 있다는 조 위원장은 "지역에서는 광역의원 1개, 기초의원 3개 등 보궐선거가 네 군데에서 진행된다"며 "당 차원에서 선거 관리를 잘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