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포토] 국내 첫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 안내문 붙은 응급실 입구

2020-01-20기사 편집 2020-01-20 14:02:56

대전일보 > 문화 > 포토뉴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국내에서 중국 '우한 폐렴' 확진자가 발생해 감염병 위기경보가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상향 조정됐다. 20일 대전시 중구 카톨릭대학교대전성모병원에 중국 우한시 방문한 환자에 대한 안내문이 붙어있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주말 중국 우한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국 국정의 35세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20일 밝혔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첨부사진3

빈운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