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산시, 학교급식 식품비 130억 원 지원…2만 8000여명 혜택

2020-01-20기사 편집 2020-01-20 10:29:22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서산시가 학교급식지원센터를 통해 130억 원 규모의 학교급식 식품비를 지원키로 했다. 사진은 학교급식지원센터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서산시가 학교급식지원센터를 통해 130억 원 규모의 학교급식 식품비를 지원키로 했다.

시에 따르면 올해 지원되는 학교급식 식품비는 무상급식 107억 원, 친환경 식재료 차액 현물지원 23억 원 등이다.

107억 원 규모의 무상급식 대상은 유치원·초·중·고·특수학교 등 95개소 2만 2000여명이다.

지원 단가는 1식에 유치원 1740원, 초등학생 2362원, 중학생은 3174원, 고등학생 3496원, 특수학교 재학생 3493원이다.

친환경 농업과 안전 식재료 공급 확대를 위해 급식에 친환경 식재료를 사용할 경우 지원하는 친환경 급식 식재료 차액 현물지원 사업도 23억 원을 투입해 추진한다.

여기에 올해부터는 어린이집도 친환경 급식 식재료 차액 현물지원 사업 대상에 포함, 어린이집 152개소의 원아 6300여명도 혜택을 받게 된다.

시는 1식당 290원을 단가로 책정하고, 총 4억여 원을 편성해 유치원과의 형평성을 맞춰 급식 질 향상을 통해 아이들의 성장과 건강증진을 도모할 계획이다.

학교급식센터를 통한 공급 품목과 배송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어린이집연합회와 협의해 결정될 예정이다.

운영 2년차인 지난해에 지역 농산물 공급량이 약 60%선에 머물렀으나 지역 농산물의 판로 확보를 위해 학교급식 식재료의 지역 농산물 공급도 70%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임종근 농식품유통과장은 "학교급식지원센터가 운영 3년차에 접어들고 있지만 아직 많은 부분이 보완돼야 한다"며 "지역 농산물 공급을 늘려 성장기 아이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민들에게는 연중 납품을 통한 소득 안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