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도, '농업-식품기업' 간 가공용 농산물 연계사업 확대

2020-01-20기사 편집 2020-01-20 09:46:21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내달 7일까지 공모…농업인 안정적 판로 확보와 소득증진 기대

충남도는 농업-식품기업 간 가공용 농산물 생산·이용 및 연계 활동을 지원, 농업인의 안정적 판로 확보와 소득증진을 도모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생산자 단체 대상 '가공용 농산물 생산지원 사업', 중소·외식업체 대상 '가공용 농산물 이용지원 사업'을 공모를 통해 추진한다.

가공용 농산물 생산지원 사업은 식품기업과 연계를 통해 가공용 농산물을 계약재배 하는 생산자단체에 교육·컨설팅, 품질 관리 및 영농환경 개선, 장비·시설 임차 등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한다.

가공용 농산물 이용지원 사업은 지역 생산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원료 농산물을 조달하는 식품업체에 신제품 개발, 안전성 검사, 제품홍보 등의 활동을 벌이게 된다.

도는 지난해 이 사업을 통해 6개 생산자단체 및 이용기업에 2억 원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3억 6000만 원으로 대폭 확대했다.

공모는 내달 7일까지이며, 사업수행기관인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에 신청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농업-기업 간 연계의 실질적 성과를 창출하고, 국산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 확보가 기대된다"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