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경찰, 설 명절 동네조폭 단속

2020-01-19기사 편집 2020-01-19 15:16:25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남경찰청은 설 연휴를 맞아 도민으로부터 공감 받는 평온한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오는 27일까지 '설 명절 종합치안활동'을 전개한다.

이번 종합치안활동 기간에는 범죄예방진단팀(CPO)을 중심으로 금융기관 및 편의점 등 범죄 취약요인을 점검하고, 1인가구 밀집지역에 대해서도 치안수요·특성에 따른 맞춤형 범죄예방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대형 사건사고 등에 대비해 긴급 신고시 가까운 경찰관서 간 공조·협업체계 강화 등 '112총력대응' 태세를 확립할 방침이다.

또한 강도, 절도, 동네조폭 범죄, 데이트폭력 등 생활 주변 폭력 행위도 집중 단속하고, 외국인 밀집지역에 대해 국제범죄수사대와 출입국 직원이 합동으로 순찰·주요범죄 집중단속하는 등 현장 형사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와함께 가정폭력 사건이 늘어나는 만큼 가정폭력 재발우려 가정에 대해 일제 모니터링을 실시해 재발 징후가 있는 가정에 대해서는 지역경찰과 여청수사팀이 재발 방지에 나서기로 했다.

충남경찰청 관계자는 "범죄예방 합동 순찰을 통해 연휴기간 치안공백을 최소화 할 계획"이라며 "도민이 평온한 설을 보낼 수 있도록 각 기능에서 추진하는 종합치안활동이 실질적인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세심하게 관리하겠다"고 밝혔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